Search

'바리깡'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20.06.17 고양이의 털을 밀다 (1)

고양이의 털을 밀다

Eastlaw Bizstory 2020. 6. 17. 19:26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나이 40대 후반에 무언가를 처음으로 해본다는 건 드문 일이다. 그것도 새롭게 발명되거나 개발된 게 아닌 과거부터 있어온 도구나 기구를 처음 사용해 보는 건 더 드물다. 그렇게 처음 사용해본 도구가 있을까.. 했지만.. 있었다.


필자의 인스타그램이 냥스타그램으로 도배된다고.. 말이 많다. 좋다고..ㅎㅎㅎ 남해 바닷가 어느 마을에 버려진 고양이를 데려다 키운지 벌써 7개월이 넘어서고 있다. 가정교육이 전혀되어 있지 않는 녀석들이다보니 고양인지 강아지인지 헷깔릴 때도 있지만.. 어쨌든 털은 덥수룩하게 자라는데 그루밍을 어미에게 제대로 못배운 탓에 힘들어한다. 또 마구마구 부비부비를 한다. 가렵고 무거운 느낌이다. 그래서 공부하고 찾아보니 고양이 털을 깍아주면 피부병도 예방하고 소화기 질환도 예방할 수 있다는데.. 샵에 맡기면 마취를 해야한 단다. 사실 마취는 사람도 위험해서 마취과 전문의가 항상 필요한데 고양이에게 겨우 털 깍이기위해 한다는게 영 내키지 않았다. 그래서 전용 바리깡을 질렀다. 직접하기 위해... 주변에 물어보니.. 장교 출신들 빼곤.. 다들 바리깡을 사용해봤단다. 하긴 필자는 보직이 깡패라서 바리깡을 잡아보진 못했지만.. 군대에선 이발병을 거의 돌아가면서 했었던 것 같다. 그때 할 수 있는 바리깡 첫경험을.. 나이 50을 앞두고 한 것이다. 


이런 이유로 아주 오랜만에 군생활을 생각하고 난 다음날... 북한이 개성공단에 군대를 배치할 거란 뉴스가 흘러 나온다. 아마도 개성에 군대가 배치된 걸 본적이 없는 분들은 그 의미가 무엇인지 모를 것이다. 그리고 왜 하필 개성에.. 공단을 지으려고 그렇게 노력하고 공단입주 후 기뻐했는지도 모를 것이다. 개성공단에는 과거.. 주로 북한의 포병부대가 배치되어 있었다. 사거리.. 그러니깐 쏘면 날아가는 거리가 사거리다. 개성공단에는 사거리 최대 45킬로까지 날라오는 포들이 배치되어 있었다. 카카오지도나 네이버지도를 켜서 개성공단에서 서울까지의 거리를 한번 재어보시라. 서울이 사정권이다. 보통 이런 대포들의 살상반경은 50미터 정도다. 그리고 4시간 정도 쉬지 않고 쏠 수 있는 탄약이 배치되어 있다고 한다. 북한 애들이 말하는 서울 불바다란 바로 이걸두고 한 말이다. 총구 가늠자가 어디 붙어 있는지 모르는 이명박이나 군대 근처도 안가본 정치인이나 언론 기레기들은 포탄의 위력이 어느 정도인지 모른다. 그들이 좋아하는 전쟁이 시작되는 순간 개성공단에서는 서울로 포를 쏘기 시작할 것이고 우리나라 서부전선에 배치된 포병부대와 미국의 헬기부대는 포사격을 못하게 하기위해 북한의 포를 향해서 쏘고 헬기를 띄워 공격하게 된다. 이게 한반도에서 전쟁이 나면 3시간 안에 일어나는 전투다. 전투기 미사일로 북한 포를 정밀타격하면 된다고 말하는 초딩이하의 것들도 있을 수 있다. 전투기 한대에 미사일 몇발 실을 수 있나? 포는 수천기는 될 것이고 대부분 위장하고 있어서 정밀 타격은 거의 불가능하다. 그냥 그 방향으로 쏟아붙는 방법 밖엔 없다. 북한이 쏘는 한발로는 서울시민 수십명이 사상을 당하지만 우리가 쏘는 포나 미사일로는 그들 포 하나를 타격할 뿐이다. 


그래서 개성공단에 군대가 설치된다니 다시 예전으로 돌아가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여러 전문가들이 말하는 것 처럼 북한은 지금 최악의 상황인 듯 하다. 우리나라도 코로나로 이 정도의 타격을 받고 있는데.. 게네들은 더 할 것이다. 그리고 지금 손 벌릴 곳은 중국 밖에 없는데.. 미국 때문에 중국도 죽을 맛이다. 한국은 지금 현 상황에서 미국 쪽으로 붙어야 살아남을 수 있다. 코로나의 원인은 누가봐도 중국이기에 세계의 대의가 트럼프에게는 아니지만 미국 쪽에 기울어 있어서다. 가을에 G7 정상회담이 열리면 트럼프는 분명 편가르기를 할 것이고 중국은 코로나 사태에서 모범국이자 선진국으로 떠오른 한국을 잡고 싶을 것이다. 이런 이유로 필자는 북한의 지금 행동은 중국의 의지 반영이 아닐까 생각한다. 북한을 만나려면 다시 중국을 통해야 하게 되돌렸기 때문이다. 그리고 한국에게 북한의 숨통을 트여줄 경제재제해결을 위해 미국을 설득해오라는 메시지가 같이 담겼다고 생각한다.


지금 북한을 바라보는 중요 포인트는 김정은의 손에는 칼을 들리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김정은은 다시 협상 테이블에서 문재인대통령이나 트럼프를 만나야하기 때문에 2인자 반열인 김여정이 대신 손에 피를 묻히고 있다고 봐야한다. 지금 한국 정부가 북한이 원하는대로 다 해줬다고 하는 사람들이 있다. 미친 것들이다. 뭘해줬는데? 물으면 답할게 없다. 실제로 지금 정부가 북한에게 준건 전무하다. 영화 '공작'을 보면 과거 한나라당 정부들이 북한에 돈을 주고 북풍을 조작했다는 팩트들이 나온다. 북한은 오히려 지금 그런 뒷돈을 원할거라고 본다. 하지만 지금 정부에서는 그런게 없다고 본다. 그러니 지금 북한의 이런 액션이 나오는 것 아니겠나? 


어떤 미래가 닥쳐올진 필자도 모른다. 하지만 분명한 건.. 김정은은 문재인 대통령과의 판문점 도보다리 토크에서 자신의 결혼 스토리를 털어놓았다. 그건 자신의 가정, 아이를 소중하게 생각하는 증거라 생각한다. 그리고 김여정도 평창동계올림픽 참석시 임신 상태였고 지금은 엄마가 되어 있다. 그런 북한이 한반도에 핵을 사용한다고? 아니면 미국의 핵미사일 공격을 받을 수 있는 전쟁도발을 한다고? 부모의 입장에서 불가능하다고 본다. 이미 그들도 전쟁 세대가 아니다. 지금도 유튜브에는 최근의 평양을 취재한 영상들이 넘쳐난다. 전쟁을 생각한다면 그런 건축물과 관광지를 만들 이유가 없다고 본다. 


너는 못 믿겠다고? 아무 것도?? 그럼 믿지 마라. 대신 입은 닥쳐라. 막연한 불안감 조성은 오히려 분란만 조장하기 때문이다. 지금은 그냥 기다릴 때다. 코로나 조심하면서 주식시장 폭등하고 있으니 소액으로 기웃도 거려보고.. 코로나 시대의 피서를 어떨까? 생각도 해보면서.. 이번 추석은 코로나 덕분에 시월드도 귀성지옥도 없겠구나.. 하는 생각에 미소도 지으면서 말이다... 이미 북한은 우리의 일상을 방해할 존재에서 딜리트된지 오래다. 어찌보면 집나간지 십여년 넘었다는 삼촌 정도의 느낌이다. 그러니 그들이 실제로 포탄을 날리면 그때 대응해도 늦지 않다. 


이미 김대중 당선되면 이민간다, 노무현 당선되면 이민간다, 문재인 당선되면 이민 간다는 것들은 다 이민 갔을테고.. 문재인 당선되면 한국 떠난다는 탈북인 단체것들만 떠나면 떠날 사람은 다 떠났다고 본다. 


필자도 그랬었다. 홍준표 경남도지사 당선되면 경남을 떠난다고 했다가 실제 당선되서 합천을 떴었고.. 박근혜 당선되면 이 나라를 뜬다고 했다가.. 또 당선돼서 이 나라를 잠시 떴었다. 우리는 약속을 지키는 신뢰있는 한국인이니깐...^^


고양이 이발한번 시켰다가.. 20년 전을 소환할 수도 있는게.. 인간이다.ㅎ

그리고 참고로 개성공단을 밀어붙인 노무현 대통령님은 포병출신이시다.



인컨설팅    이동헌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일러스 마너 2020.06.18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너무 잘 읽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