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편관偏官 - 일간이 극하는 오행의 같은 음양

 편관은 인간 명예의 모든 것이다.

 

 

 

 

 

십신 인자 중에 명예를 목숨을 걸 만큼 중요하게 생각하는 인자가 있다면 그건 편관이다. 호랑이는 죽어 가죽을 남기고 인간은 죽어 이름을 남긴다는 말은 인류가 얼마나 명예를 목숨보다 중하게 여겨 왔는지를 말해주는 대표적인 속담이다.

 

편관은 강한 이중성을 가진 인자다. 그 이중성은 인간관계에서 나오는 것인데... 사실 이 부분만 이해하면 편관은 아주 쉽다. 편관은 명예욕이다. 그러니 편관을 쓰는 사람은 자신의 명예를 살리는 방향으로 행동을 하게 된다. 편관을 쓰는 사람이 밥을 먹어러 간다고 예상해보자. 아주 친한 사람이 하는 식당을 찾겠는가? 처음 가보는 식당을 찾겠는가? 힌트는 자신의 명예를 살려줄 식당이 어느 곳인지를 생각하면서 판단하게 된다는 것이다. 인간은 자신과 친할수록, 자신과 가까운 친족일수록 명예를 내려놓는다. 자신을 잘 아는 사람이 자신의 명예를 올려주는 게 아니라 대부분의 경우 자신과 전혀 모르는 사람이 자신의 명예를 살려준다. 처음 보는 사람한테 막대하긴 어렵지 않나?

 

편관은 사주 해석으로 명예, 권력, 리더십, 대인관계, 책임, 관한, 유능, 사고, 수술이며 떠내기 손님, 당선직 공무원, 각종 단체 회장, 관객, 큰 회사, 검찰, 경찰, 군, 호랑이, 조폭, 산적이며 통제와 제어이고 피곤함이다. 어린 시절 편관은 세균성 질환에 쉽게 노출되며, 나이 들어서는 마비 성질환에 쉽게 노출된다.

 

편관을 가진 사람은 자신을 믿어주는 곳에서 책임과 권한이 주어지면 2배 이상의 능력을 발휘한다. 순간적인 판단력과 재치는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자신이 정한 목표를 이루기 위해 과감하게 밀고 나가며, 자신의 고집도 단체의 목표 달성을 위해서는 쉽게 버린다. 목표를 위해서는 주위 사람들과 원만한 관계를 유지하며 그들의 힘을 쉽게 빌리며, 꾸준한 노력으로 목표를 성취한다. 도전할 대상이 생기면 힘이 솟아나는 타입이다.

 

고집이 매우 세고, 다른 사람과 비교당하는 것을 싫어하며, 누군가에게 자신의 생각과 다른 명령을 받을 경우에는 타인에 비해 스트레스가 몇 배로 심하다. 미래에 대한 열정과 목표의식이 뚜렷하므로 성취력이 탁월하다. 융통성, 적극성, 추진력, 원만한 대인관계, 배짱을 가진 사람이지만 자신의 뜻과 맞지 않는 직장이나 단체라면 쉽게 버리고 자신의 뜻대로 살아가는 자유주의자인 점도 명심해야 한다. 그래서 가장 백수가 많은 십신 인자가 편관이다.

 

 

사주에 편관이 과다하면

 

편관 과다하면 사람을 좋아하고,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사람들에게 잘 적응하며, 사교성이 뛰어나다., 적극성과 용맹성 그리고 돌진하는 태도는 타의 추종을 불허할 정도이다. 통이 매우 커서 작은 돈에 구애받지 않는다. 각지에 의형제를 두고 호형호제하며 그들에게 매우 멋진 사람으로 인정받고 싶어 한다. 그러나 자신감이 지나치고 쉽게 분노하며 상대의 감정을 무시하거나 과격한 면은 단점이다. 작은 것을 싫어하고 큰 것을 좋아하며, 누구 앞에서든 자신감이 넘치고 싶으므로 씀씀이가 크다.

 

신경이 지나치게 예민하고 과민하여 자신과 가장 친밀한 사람들로 구성된 가정에서 쉽게 폭력을 행사하기도 한다. 인간의 자존심이 가장 크게 무너지는 곳이 가정이기도 하기 때문이다. 자존심이 너무 강하고 성질이 급하며 쓸데없는 의협심에 사로잡혀 아무 하고나 형, 동생 관계를 만든다. 그로 인해 음주가무를 즐기고 경조사 참여가 많아 앞으로 벌고 뒤로 새어나가는 경우가 많다. 자존심을 상하게 하거나 자신을 억누르는 사람과 잘 다투고, 가까운 가족들에게 풀어낸다. 밖에서는 착하고 의협심이 넘치는 사람이나, 가정에서는 순간적으로 터뜨리는 성격이며, 결과로 난폭한 행동을 하게 된다.

 

여성의 경우에는 이성문제가 발생할 수 있고, 남편복이 약하다. 돈을 좋아하나, 자존심이나 명예를 손상시킨다면 아무리 큰돈을 줘도 절대 타협하지 않는다. 타인에게 지는 것을 못 견디는 성격이므로 적을 만드는 경우가 많으며, 한 곳에 앉아서 하는 일이나 정체되어 고정적으로 일하는 것을 견디기 어렵고, 쉽게 따분해하며, 항상 움직이는 것을 좋아한다. 자신감이 지나쳐서 소위 정치꾼 같은 느낌을 줄 때가 많다. 특히 관다신약 사주는 주변에 두터운 친구가 많다는 것을 은근히 자랑하고, 그것으로 자기의 폭넓은 인간관계를 과시하려 한다.

 

명예욕에 사로잡혀 선거 출마해서 주로 낙선하며 재산탕진을 탕진한다. 의협심이 강하고, 의리 있으며, 자존심이 강하다. 의협심과 과시욕에 보증을 서서 재산을 날리기도 한다. 모험심과 배짱이 있어서 어떤 일이든 도전하기를 좋아하고, 순간적인 판단력이 뛰어나며, 맺고 끊는 과단성과 결단력이 있다.

 

 

사주에 편관이 있으면

 

항상 자체적인 통제 하에서 살아간다. 머리 숙일 곳이나 일이 한다. 잘 쓸수 있으면 최고이나 제대로 못쓰면 최악의 인자이다. 이중성과 극악요소가 강하다. 비겁이 없이 편관을 잘쓰는 사람의 형제를 보면 비실거리며 산다.

 

 

 

급성질환,

마비성 질환,

행동의 제약

관재구설,

이름 알려질

귀찮은 일

특수조직,

지도력.

권력중심

사고,

흉터(얼굴에),

지도력

 

 



 

 

 

 

 

사주에 편관이 없으면

 

좋다. 다른 구성이 치우쳐 있지 않다면...

 

 

편관이 운에서 올 때

  

 

대운

년운

월운

일운

명고이박(남자:폼생폼사)

재운에 벌어 편관운에 날림.

속빈 젠틀맨, 송사다발,

폼잡을 일,

실속없음

낙상,사고,

시달림

(대민업무,잡다한일많음부서발령)

세균성질환

(아이)

마비성질환

(노인)

낙상, 사고

고지서->딱지(강제성)

소식

 

 



 

 

 

 

 

 

 

 

 

 

 

 

 

by 이동헌 - leedongheon.com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