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리코노믹스(Freeconomics)

Eastlaw Bizstory 2009. 3. 18. 06:25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프리코노믹스(Freeconomics)는 당연히 공짜란  Free와 경제 Economics를 붙여서 만든 신조어입니다.
최소비용의 최대이윤을 추구하는게 경제인데 어떻게 공짜란 단어와 같이할 수 있을까요? 사실 이미 아시고 계실거라 짐작됩니다. 제일 쉬운 답은 광고주에게 돈을 받고 광고를 하는 방식이면 이윤추구가 가능합니다. 다른방법은 뭐가 있을까요? 각 국가별로 환경, 복지 등을 위해 장려금을 주는 제도가 있습니다. 그 장려금을 받아서 집행할 수 있는 사업아이디어라면 이윤추구가 가능하겠지요. 또 다른방법은 공짜로 주되 사용료를 받는 방법이 있습니다. 금융대출을 통해 제품을 대량생산해서 공급단가를 최대한 낮추고 그 제품을 공짜로 준 후에 약정기간을 정해 사용료를 받아 원금과 이자를 상환하면서 이윤을 챙기는 방법입니다. 또 편법이지만 이런 방법도 있는데요, 특정공급업체의 제품을 초저마진 또는 공짜로 최대한 많이 판매한 후에 그 업체로 부터 빽마진을 받는 방법입니다. 매출 1등을 하면 포상금을 받는거랑 같은 맥락입니다. 이 외에도 많은 방법이 나올 수 있을 겁니다. 혹시.. 좋은 방법있으신가요? 만약 이보다 더 효율적인 방법을 생각하신다면 프리코노믹스시대를 성공으로 이끄는 리더가 되실 수 있으실 겁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