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지난 주말 재일교포로 오사카에서 사업을 하고 계신 분의 컨설팅을 진행했다. 컨설팅 내용은 일본의 국운과 방사능 문제의 심각성 때문에 싱가폴과 한국 쪽으로 사업장을 이전하라는 내용이었다. 차근차근 진행하고 있지만 사업장을 매각하는 문제 때문에 골치가 아픈 상황이라 해결방법을 모색하기 위해서 비행기에 오르신 거다. 컨설팅 미팅을 마칠 때 즈음 자기 조카 얘기를 꺼냈다. 10년 전 즈음에 사주를 봐준 적이 있었는데 그때 편관운과 진학운, 합격운이 겹친 시기라 상향지원해서 생각보다 좋은 대학에 진학해 인사를 제대로 받은 기억이 있다. 그 친구가 지금 대기업을 다니고 있는데, 서울과 부산의 유명철학관 몇 곳에서 승진운이 들어와서 분명 올 봄에 승진을 한다고 했다는데 승진이 안되서 스트레스가 많다고 다시한번 봐달라는 요청이었다. 다음주 일정상 따로 시간을 내긴 힘들 것 같아서 조카와 바로 통화가 가능한지 알아봐달라고 하니 전화를 연결해 주었다.

 

사주를 뽑아보니 분명 정관운과 인성운이 같이 들어와서 승진이 가능해 보였다. 그래서 물었다. 분명 승진운은 맞는데 승진이 안된 이유를 알고 있냐고, 그랬더니 모르겠다는 것이다. 자긴 승진운이 있다길래 아주 큰 기대를 하고 있었는데 승진이 되지 않아서 실망이 크다는 얘기만을 반복했다. 뭔가 이상했다. 그래서 다시 물었다. 승진이 되기위한 무슨 조건 같은게 있지 않냐고. 그랬더니 원래 토익점수가 800점이 넘어야 하는데 다른 사람들은 점수 안넘어도 실적만 좋으면 잘 승진을 하더란 거다. 그래서 공부를 안했냐니깐 자긴 실적이 좋은 편이고 승진운이 들어왔다고 해시험도 안쳤단다. 그래서 확인하라고 했다. 혹시 토익 성적을 제출하지 않아도 승진대상이 되는지를. 잠시 후 전화가 왔다. 점수가 안되도 승진은 가능하지만 성적표를 제출하지 않으면 승진대상에서 아예 제외가 된다는 걸 몰랐었다고...

 

조선시대 문헌들을 보면 지방서원에서 공부하는 선비에게 임금이 어명으로 벼슬자리를 내리는 사례를 꽤 볼 수 있다. 보통 그런 때를 관운이 들어와서라고 말한다. 하지만 공부하지 않고 놀고 있었다면 그런 어명이 내려왔을까? 그건 아니다. 사실 그렇게 어명을 받아서 벼슬자리를 얻었던 선비들의 면면을 살펴보면 단순히 공부만 한게 아니고 지방 선비들 세를 모아서 끊임없이 조정이 하는 일을 질책하는 상서를 올려 임금을 괴롭혔다. 그게 쌓이고 쌓여 그럼 니가 함 일해보라고 벼슬을 내린 것이다. 아무리 관운이 좋다고 해도 그것을 얻기위한 조건을 갖추지 못하면 그냥 시키는 것만 하는 일 많은 머슴살이만 할 뿐 그 관을 누리지 못한다.

 

관이 짱짱하게 박힌 머슴사주를 가진 사람과 관이 하나 떠 있는 관격사주를 가진 사람이 있다. 누가 더 관을 잘 써먹을까? 당연히 관이 하나지만 관이 격을 이룬 사주를 가진 사람이다. 사주에 관이 많으면 일만 많지 큰일을 하지 못한다. 직장생활을 한다면 승진은 안되면서 잡일만 계속하게 되고 직장을 자주 옮기게 된다. 머슴살이를 하게 되는 것이다. 그래서 관이 많다면 직장생활보다는 오히려 손님을 많이 접하는 자영업을 하는게 낫다. 박봉으로 사장을 위해 열심히 일하다 쫒겨나는 것보다 손님들을 위해 열심히 일하고 그 수익을 혼자 독차지 하는게 더 나은 것이다. 관은 직장, 직책, 일이기도 하지만 손님이기도 하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관이 많은 사람은 몇가지만 주의해서 자영업을 하면 손님이 끊이지 않는다.

 

관운 중 편관운이 들어올 때 간혹 의외의 승진이나 진학이 이루어지기도 한다. 위의 조카는 편관운과 정인운을 타고 서울의 사립대에 운좋게 입학했었다. 대학을 합격할 때에 경험한 횡재수에 가까운 편관운이 10년이 지난 지금까지 남아 있기에 승진에서도 횡재수를 바라다 미역국을 먹은 것이다. 이렇게 도박에 가까운 편관운은 오면 너무 좋지만 한번 경험하고 나면 인생을 나태하고 안일하게 살 가능성이 높아진다는 단점이 있다. 편관운 횡재운을 경험한 사람에게 이런 점을 항상 알려주지만 인간이기에 항상 횡재를 먼저 바라더라. 인간이기에...

 

 

 

 

인컨설팅 역학연구소    이동헌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글 2017.04.04 14: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