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주명리학 기본 강의를 마치며...

사주명리학 by 이동헌 2018. 10. 16. 04:41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본 강의를 마치며...

 

 설마.. 이게 끝이다^^

 

 

 

 

 

 

 

 무슨 강의가 올라오나 기다리신 분들이 많았으면 한다. 이왕 올린 강의니 많이들 보시면 좋으니깐 말이다. 근데 필자는 강의를  올린 게 아니라 기다려 드린 것이다. 왜냐하면 사주명리학의 기본이랄  있는 부분은 모두 알려드린 것이고 필자는 사주감정을   지금까지 올린 강의 내용으로 49.5%를 채운다. 나머지 50.5%는 대운, 세운 등의  49.5%와 1%의 신살, 12 운성, 기타 잡지식 등이다. 그러니 여러분은 운을 읽는 방법을 빼면 사주명리학의 거의 모든 지식을 이미 알고 계신 것이다.  믿는 분들이 계실  같아서 한 가지 제안을  본다. 주변에 있는 가장  도서관에 가서 사주명리학의 모든 서적을 펼쳐보라. 지금까지 강의한 내용이  전체에서 차지하는 비중을 말이다. 대부분의 책들은 사주명리학의 지식을 말하려는 게 아닌 자기가 그러한 지식으로 감정한 감정 경험담을 적어둔 것이다. 혹자들은  감정담이 중요하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실제 감정에서  감정담은 전혀 사용되지 않는다. 만약 사용된다면 그게   문제가   있고 말이다. 그러한 감정담을 읽고 사주감정을 하는 것은 옛날 개그콘서트의 맹구가 하는 짓이랑 다를 게 없다. 누군가가 하는 말이 그럴듯해서 보여서 자기도 따라 했는데 상황도 시기도 타이밍도 맞지 않고 제대로 기억도 못해서 앞뒤도 맞지 않게 된다. 실제로 대부분의 명리학 비기너들이 이러한 실수를 반복하고 있다고 본다. 남의 감정담을  것이 아니라 자신의 감정 데이터를 누적시켜야 한다. 남의 감정담이 가져오는 가장  리스크는  사람과 당신의 사주가 다르다는 점이다. 사주감정을 하는 자신을 자신의 사주를 초월한 절대자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 어떤 사람의 사주를 봐줄   사람과 자신의 사주명리학적인 관계가 형성된다.  사람과 합이 맞을 수도 있고 아닐 수도 있으며 어떨 때는 충이나 상극의 관계일 수도 있다. 그런 이유도 어떤 사람은 좋게 보는 사람을 어떤 사람은 나쁘게 본다. 사주팔자를 보기 이전에 그런 느낌을 받아 버리는 것이다. 그리되면 감정의 내용도 사주팔자 자체보다는  느낌이 지배하게  가능성이 커진다. 사주팔자 자체의 감정에는 선악이 존재하지 않는다. 어떠한 상황에서 그리 사는  읽는데 무슨 선악이 있겠나? 폭력적인 사람이 평화로운 세상에선 위협적인 존재이지만 전쟁에서는 영웅이  가능성이 있는 존재가 아니겠는가? 사주 감정에 있어서 가장 배제해야 할 내용은 선입견을 갖지 않는 것이고  선입견을 갖지 않기 위해서는 남의 감정담 따윈, 재벌 사주, 거지 사주 등을 미리 외워서 감정하는 짓은  필요가 없다는 말이다. 하긴 열심히 남의 사주풀이를 외워봐야  사주가 같은 사주를 만날 확률도 사실 거의 없다. 사주 종류가 518,400가지인데 필자는 2018년 10월을 기준으로 겨우 17만 8천 명을 조금 넘어서는 감정 데이터를 가지고 있다. 중복되는 사주를 제외하면 아직 전체 사주의 1/3도   상태이다. 하지만 필자가 파악하기로 국내는 당연할 것이고 대만, 중국, 일본의 최고 명리학자들보다 2~3배 많은 사람의 사주를 봐준 경험이 있는 것이다. 필자의 경험이 이렇지만 필자가 17만 명의 사주 감정 결과를  외울  있겠나? 같은 사주가 오면 외워서 줄줄 말해줘야지 하는  현실적으로 가능하겠느냔 말이다. 사람의 기억이란 게 이렇다. 3~4년 만에 다시 사주를 보러 오는 사람은 사주 감정해줬던 내용은 물론이고 얼굴도 처음 보는 사람이다. 그런데 사주팔자를 꺼내서 대화를 나눠보면  사람이 기억나기 시작하고 필자가 이런  저런 말하지 않았냐고 물으면 그랬다고 말한다.  대목이 가장 중요한데 사주감정은 사람과  사람의 사주팔자를 펼쳐놓으면 언제 봐도, 10년이 지나서 봐도 달라지지 않는다는 점이다. 달라지지 않기 위해서는 사주감정 데이터를 외울게 아니라 지금까지 필자가 말해준 사주명리학의 기본 내용을 숙지하고  내용으로 사람을 파악하는 노력을 지속적으로 해야 한다. 


다음 글부터는 지금까지 배운 사주 지식으로 사주를 얼마만큼   있는지를 예를 들어서 설명해 보겠다. 천천히 올라올 거니깐... 앞의 내용을 계속해서 반복 숙달하고 주변 사람들의 사주를 펼쳐놓고 대입해보는 연습을 하시기 바란다.




by 이동헌 - leedongheon.com

 

 

 


'사주명리학 by 이동헌' 카테고리의 다른 글

대운의 이해에 앞서...  (0) 2018.11.10
22간지와 십신으로 사주보기 1  (0) 2018.10.17
사주명리학 기본 강의를 마치며...  (0) 2018.10.16
형刑 - 조정작용  (0) 2018.10.11
충冲 - 지지 충  (0) 2018.10.04
충冲 - 천간 충  (2) 2018.09.2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