탕화살... 현실적으로 가능한 것일까?

난 역학, 넌 미신 2017. 11. 21. 08:39 Posted by 인컨설팅 Eastlaw
반응형

얼마전 김치찌게 냄비를 발등에 쏟아 2도에 가까운 화상을 입은 적이 있다. 큰 수포가 몇개 생길 정도여서 초기 대응이 잘못됐으면 혈관손상까지 올 수 있는 위험한 화상이었다고 한다. 필자가 이 일을 이유로 당일과 다음날 일정을 모두 취소했더니 그 말을 들은 클라이언트사 CEO분들과 직원, 지인분들이 혹시 탕화살 때문에 화상을 입은 것이냐고 문의들을 해오신다. 쩝..탕화살이란 말은 또 어디서 들어가지고?ㅋ 하고 생각했지만, 자기 사주에도 탕화살이 있는데 조심해야하는 것이냐 부터 운에서 탕화살이 들어도 그러냐는 질문까지 아주 다양하게 물어와서 탕화살에 관한 글의 필요성을 느꼈다. 필자는 되도록이면 신살에 대한 언급은 자제하고 있지만 실제 화상을 입으시는 분들도 많고, 거기에 대한 트라우마를 가지고 계신 분들도 많은 것 같아서 한자 적어보려 한다. 사주에서 좋은 것은 신神, 나쁜 것은 살이라고 한다. 그걸 합쳐서 신살神殺이라고 한다. 그래서 탕화살이라고 하는 건 나쁜 것이란 의미다. 하지만 도화살이란 남의 눈에 잘띄는 살은 최근에는 좋은 살로 인식된다. 도화살이 없으면 연예인이 되기 힘들고 연예인이 아니라도 현대사회에서 중요인자인 인기를 얻기 힘들기 때문이다. 도화살이 있는 사람은 조금만 고생하는 것처럼 보여도 쉬라고 하는데 없는 사람은 죽도록 일해도 야근하라고 한다.ㅎ 그러니 현대적인 사주해석에선 살도 무조건 나쁘게만 보면 안된다.

 

탕화湯火의 뜻은 끓일 탕과 불 화로 끓이는 것과 불, 즉 뜨거운 것에 의한 살殺, 즉 나쁜 작용력을 말한다. 물에 화상을 입거나 불에 화상을 입는 모든 것을 말한다. 재미있는건 과거에도 물에 의한 화상이 불에 의한 화상보다 많았는지 화탕살이라고 하지 않고 탕화살이라고 했다는 점이다. 실제 현재 화상 통계를 보면 화상환자의 90%는 물이나 액체에 의한 화상이라고 한다. 사람 사는게 과거나 지금이나 크게 다르지 않음을 짐작할 수 있다. 여기에 총상, 폭발에 의한 부상, 독극물에 의한 상해까지 탕화살로 본다. 독극물의 경우 물이 끓어서 뜨거운 것이나 화학작용에 의해 내장 속을 태우는 것이나 같다고 생각했다고 할 수 있는데, 보통 독살된 시신이 검게 탄 것처럼 보이는 데서 이런 적용이 나온 것 같다.

 

탕화살을 가졌는지의 유무는 일지를 기준으로 하는데, 년월일시 각주의 두 글자 중 아래, 또는 뒤에 오는 글자 '자축인묘진사오미신유술해'에 따라 다른 지지에 있는 글자들로 정해진다.

 

일지 인寅 일때 사巳, 신申 중 한 글자 이상이 있을 때,

일지 오午 일때 축丑, 진辰, 오午 중 한 글자 이상이 있을 때,

일지 축丑 일때 오午, 미未, 술戌 중 한 글자 이상이 있을 때,

일주 무인戊寅 일때 인寅이 두개 이상일 때,

일주 무자戊子 일때 인寅, 사巳, 신申이 있을 때.

 

탕화살이 성립요건을 분석해보면 형, 격각, 충인데 인자를 분석해보면 '싫은 것을 해야할 때'로 축약할 수 있다. 참고로 사주를 공부할 때 인자분석을 통해서 필자처럼 그 사람이 어떤 심리적 상태 속에서 행동하고 있는가를 운의 흐름에 따라 읽는 연습을 많이하면 사주분석에 많은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사람은 싫은 걸 해야할 때 부주의하게 되고 그래서 탕화살을 겪에 되는 것이다. 그럴 때 다른 피해를 입을 수도 있지만 일지가 어떻고, 어떤 인자가 있는데 운에서 건드린다면 그런 사고를 겪을 수 있다라고 읽을 수 있다는 말이다. 또한 탕화살이란 용어까지 만든 이유는 실제로 탕화를 경험한 사실을 역으로 분석해보니 그런 구조에서 반복적으로 일어났기 때문이 아닐까?

 

그래서 말씀드린다.. 화상입지 않는 방법... 주의하고 조심하면 된다...고^^

 

사족을 붙이면... 올해 탕화살이 들었다고 부적쓰라는데 어떻할까요?하고 묻는 분들도 계신데... 부적 가지고 다녀도 조심해야 안다치고, 안가지고 다녀도 조심해야 안다친다. 부적쓰는 사람들 먹고 살기 힘들다니깐 무조건 쓰지말란 말은 안할란다. 돈 있으면 마음가는대로 해라.. 부적도 생각해보면 우리나라 전통 데코 아이템이니^^

 

 

인컨설팅   이동헌

 

 

 PS. 1년 전 즈음에 써 놓고 이제 올리는 글입니다. 지금 다친게 아니니 걱정들하지 마시길...ㅎ

 

 

 

IN CONSULTING

AGENCY for BUSINESS ADVICE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